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07-31 17:27:03, 조회 : 70, 추천 : 0
어린이 화상사고, 가정 내 주방에서 많이 발생해


- 전기밥솥, 정수기 등으로 인한 화상에 주의해야 -

옷차림이 간소화되는 여름철에는 신체 노출이 증가해 화상 우려가 더욱 높은데 실제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에 따르면 여름철에 가장 많은 화상 환자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어린이는 호기심이 많은 반면 반응속도가 느려 빠른 대처가 어렵고 피부가 연약해 화상사고에 매우 취약하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최근 3년간(’15년~’17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만 14세 이하 어린이 화상사고’는 총 2,636건으로, 전연령 화상사고 건수(6,640건)의 39.7%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 화상사고의 대부분(88.2%/2,325건)이 ‘만 6세 이하 영유아’에게 발생했다. 세부 발달단계별로는 호기심과 활동범위가 증대되는 ‘1~3세 걸음마기’에 57.5% (1,515건)가 집중됐고, 이어 ‘0세 영아기’ 19.6%(517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아’가 57.3%(1,510건)로 ‘여아’ 42.7%(1,126건)보다 14.6%포인트 높았다.

화상사고가 발생한 장소는 영유아가 가장 많은 시간을 머무르는 ‘가정’이 전체의 79.2%(2,087건)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가정 내 화상사고의 절반 이상(57.8%/1,206건)은 전기나 가스를 사용한 가열 조리가 이루어지는 ‘주방’에서 발생했고, 이어 ‘침실·방’ 16.4%(342건), 거실 10.5%(220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어린이 화상원인은 뜨거운 제품과 접촉하거나(49.1%/1,295건), 뜨거운 물이나 증기(46.7%/1,232건)로 인한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그밖에 콘센트에 젓가락 등을 집어넣어 발생하는 전기 화상(3.3%/86건)과 빙초산·순간접착제 등으로 인한 화학 화상(0.8%/20건)도 꾸준히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품목별로는 ‘전기밥솥’이 18.4%(484건)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정수기’ 10.6%(279건), ‘커피포트’ 9.2%(242건), ‘고데기’ 6.9%(183건), ‘다리미’ 6.0%(157건)로 이상 5개 일상생활제품이 전체의 절반 이상(51.1%)을 차지했다.

성장단계에 있는 어린이에게 발생하는 화상사고는 신체적 고통 뿐만 아니라 흉터 생성으로 인한 관절 부위 운동제한이나 외모 스트레스에 따른 건전한 정신적 성장 저해를 불러 일으킬 수 있다. 가정이나 어린이 관련 시설 등 일상에서 어린이가 화상 위험요인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는 환경개선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어린이 화상사고 예방을 위한 주의사항으로 ▲전기밥솥 등 전열제품은 어린이의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둘 것 ▲어린이를 씻길 때 수도꼭지나 샤워기는 갑자기 뜨거운 물이 나올 수 있으므로 물을 받아서 할 것 ▲사용하지 않는 콘센트는 안전덮개로 막아둘 것 등을 강조했다.

아울러 화상사고 발생 시 응급처치법으로 ▲화상 부위를 흐르는 물에 15~20분 정도 식힐 것 ▲부종의 우려가 있으므로 반지 등 장신구는 제거할 것 ▲감염의 우려가 있으므로 물집은 터뜨리지 말 것 ▲깨끗한 천이나 붕대로 화상 부위를 감싼 후 병원에 방문할 것 등을 당부했다.





                □ 전체 756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56   행락철 전세버스 교통사고 월 평균 대비 20.2% 증가  편집 2018/10/10 17
755   고속도로 하이패스 차로변경에 대한 민원이 가장 많아  편집 2018/10/10 14
754   최근 10년간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발생 163% 급증  편집 2018/10/02 22
753   가을철 땅벌 주의, 작은 틈새까지도 집요하게 공격  편집 2018/10/02 23
752   추석 연휴기간, 안전벨트 꼭 착용 해야  편집 2018/09/19 62
751   추석연휴, 교통사고와 주택화재 조심해야!  편집 2018/09/19 45
750   가을철 야외 활동, 독버섯 등 독성생물 주의해야  편집 2018/09/19 44
749   2008~2017년 10년간 음주운전사고 255,592건 발생  편집 2018/08/31 80
748   카트체험장 안전관리 미흡하고 사고위험 높아  편집 2018/08/27 54
747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하교시간(14~18시)에 집중  편집 2018/08/27 54
746   의료기기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에 속지 말아야  편집 2018/08/17 83
745   물놀이 사고…음주수영은 50대 이상, 수영미숙은 10대가 가장 ...  편집 2018/08/08 64
744   해수욕장 5곳 중 1곳, 안전요원·동력 구조장비 없어  편집 2018/08/06 74
743   여름 휴가철(7~8월) 렌터카 교통사고 증가!  편집 2018/07/31 69
742   집앞도로에서 하루 2.5명 목숨 잃어…  편집 2018/07/31 67
  어린이 화상사고, 가정 내 주방에서 많이 발생해  편집 2018/07/31 70
740   휴대용 선풍기 폭발사고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111
739   연일 지속되는 폭염, 물놀이 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8/07/20 104
738   닭요리 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92
737   초등학생 사용 리코더 위생상태 불량! 관리강화 필요  편집 2018/07/20 98

1 [2][3][4][5][6][7][8][9][10]..[38]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