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11-07 18:49:56, 조회 : 27, 추천 : 0
일회용 면봉 일부 제품, 일반세균·형광증백제 기준 초과 검출


면봉은 위생 및 인체의 청결 등을 위해 다용도로 사용되는 생활밀착형 위생용품으로 성인·어린이용 등 연령·재질에 따라 다양한 제품군이 판매되고 있으나, 일부 제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일반세균·형광증백제가 검출되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이 시중 유통·판매되는 일회용 면봉 33개* 제품을 대상으로 한 시험검사 및 표시실태 조사 결과로 밝혀졌다.

조사대상 일회용 면봉 33개 중 6개 제품(18.2%)에서 일반세균(5개), 형광증백제(1개)가 기준치를 초과하여 검출됐다. 5개 제품은 일반세균이 기준(300CFU/g 이하)을 최소 1.1배(335CFU/g)에서 최대 1,206.7배(362,000CFU/g) 초과해 부적합했고, 1개 제품에서는 형광증백제(기준 : 불검출)가 검출됐다.

또한, 1개 제품에서 포름알데히드(61mg/kg)가 검출됐으나, 현재 일회용 면봉에는 포름알데히드 기준이 없는 실정이다. 그러나 면봉과 마찬가지로 신체에 직접 접촉하는 위생용품인 일회용 종이냅킨·행주·타월, 화장지 등(4mg/L)과 36개월 미만 어린이용 및 일회용 기저귀(20mg/L, 75mg/L)에는 포름알데히드 기준을 정하고 있어 제도개선이 필요하다.

조사대상 일회용 면봉 33개 중 나무 재질 11개 제품을 대상으로 축의 강도를 시험검사한 결과, 전 제품이 300개당 최소 1개에서 최대 9개의 부러짐이 확인됐다. 또한, 종이·플라스틱 재질의 면봉도 부러지는 경우 단면이 날카로워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았다.

그러나 「위생용품의 기준 및 규격」에는 축 강도 시험검사 대상을 나무 재질 면봉으로 한정하고 있고, 검사 시료 수 기준도 없어 내용물 중 1~3개만 축의 강도 시험을 통과하면 적합으로 판정되는 등의 문제점이 있어 제도개선이 필요하다.

실제로 최근 3년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면봉’ 관련 위해사례는 총 596건이며, ‘귀나 코에 들어가 빠지지 않음’ 428건(71.8%), ‘부러져 상해를 입음’ 153건(25.7%) 등 면봉이 부러져 발생한 안전사고가 대부분을 차지했다.

한편, 9개 제품(27.3%)은 표시기준*에 부적합했고, 3개 제품(9.1%)은 허위표시를 하고 있었다(1개 제품 중복).

9개 제품은 제조연월일, 영업소의 명칭 및 소재지, 수입자명 등을 누락했고, 3개 제품은 제조국 정보가 상이하거나 “포름알데히드 무첨가”로 표시했으나 해당 성분이 검출됐고, “한국소비자보호원 무결점 인증제품”으로 표시하는 등 허위표시가 확인됐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 ▲부적합 제품의 자발적 회수 및 판매 중단 ▲제품 표시개선을 권고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일회용 면봉의 ▲안전관리 및 표시·광고 관리·감독 강화 ▲축의 강도 시험검사 대상 재질 추가 및 검사 시료 수 등 기준 신설 ▲포름알데히드 사용금지 기준 마련 ▲제조국명 표시 의무화를 요청할 계획이다.





                □ 전체 762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일회용 면봉 일부 제품, 일반세균·형광증백제 기준 초과 검출  편집 2018/11/07 27
761   카페 등 SNS 판매 영 · 유아 제품 꼼꼼히 살펴보고 구매해...  편집 2018/11/07 28
760   영유아용 카시트, 올바로 장착해야 안전 담보할 수 있어  편집 2018/10/30 41
759   가을 행락철(10~11월) 교통사고 연중 가장 많다!  편집 2018/10/30 46
758   노인 보행자 교통사고, 시장·병원 주변에서 많이 발생  편집 2018/10/30 39
757   가을 수확기 안전수칙 준수로 농기계 사고 예방!  편집 2018/10/30 37
756   행락철 전세버스 교통사고 월 평균 대비 20.2% 증가  편집 2018/10/10 83
755   고속도로 하이패스 차로변경에 대한 민원이 가장 많아  편집 2018/10/10 66
754   최근 10년간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발생 163% 급증  편집 2018/10/02 80
753   가을철 땅벌 주의, 작은 틈새까지도 집요하게 공격  편집 2018/10/02 77
752   추석 연휴기간, 안전벨트 꼭 착용 해야  편집 2018/09/19 132
751   추석연휴, 교통사고와 주택화재 조심해야!  편집 2018/09/19 109
750   가을철 야외 활동, 독버섯 등 독성생물 주의해야  편집 2018/09/19 92
749   2008~2017년 10년간 음주운전사고 255,592건 발생  편집 2018/08/31 123
748   카트체험장 안전관리 미흡하고 사고위험 높아  편집 2018/08/27 100
747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하교시간(14~18시)에 집중  편집 2018/08/27 102
746   의료기기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에 속지 말아야  편집 2018/08/17 125
745   물놀이 사고…음주수영은 50대 이상, 수영미숙은 10대가 가장 ...  편집 2018/08/08 109
744   해수욕장 5곳 중 1곳, 안전요원·동력 구조장비 없어  편집 2018/08/06 122
743   여름 휴가철(7~8월) 렌터카 교통사고 증가!  편집 2018/07/31 114

1 [2][3][4][5][6][7][8][9][10]..[39]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