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9-03-07 20:58:22, 조회 : 53, 추천 : 0
건조한 봄철, 논두렁 태우지 말아야


- 해충보다 익충이 크게 줄어… 산불 발생 가능성 높여 주의 필요 -

농촌진흥)은 봄철 영농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논두렁 태우기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논두렁 태우기는 해충방제에 도움이 된다는 관행농법으로 알려졌지만, 실제로 논두렁에는 해충보다 익충(이로운 벌레)이 더 많이 서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작물보호과 김광호 박사팀)이 올해 2월 초 전북 김제 벽골제 부근 논두렁 0.75㎡에 서식하는 미세 절지동물을 조사한 결과 해충 비율은 5.5%였고, 익충비율은 94.5%로 나타났다.

그러나 논두렁을 태우고 일주일 뒤 같은 지역을 조사한 결과, 논두렁에 서식하는 미세 절지동물이 모두 줄어들었다. 특히 유기물을 분해하여 농생태계의 물질순환에 큰 역할을 하는 톡토기의 경우 82.1%가 감소하는 등 익충의 비중이 크게 줄어들었다.

과거의 자료에 따르면 논두렁을 태운 뒤 약 2개월이 지난 뒤 해충과 익충의 밀도가 거의 회복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이는 주변의 비소각지(불을 태우지 않은 곳)에서 확산되어 온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산림청 자료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최근(3월 3일)까지 발생한 산불은 전체 187건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논·밭두렁 태우기가 원인이 된 경우는 11.2%(21건, 면적2.48ha)였다.

농촌진흥청 이상계 작물보호과장은 "영농철을 앞두고 관행적으로 이뤄지는 논·밭두렁 태우기는 해충방제 효과보다 건조한 봄철 산불 발생 가능성을 높이므로 자제를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영농폐기물 등은 개별 소각 대신 지정된 곳에 배출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전체 775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75   노인요양시설 내 대형가전 전기화재 위험 상존해  편집 2019/03/07 52
774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편집 2019/03/07 51
  건조한 봄철, 논두렁 태우지 말아야  편집 2019/03/07 53
772   봄철,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발생 주의해야!  편집 2019/03/05 65
771   가정 내 운동기구로 인한 어린이 안전사고 다발  편집 2019/02/28 87
770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온라인 유통 많아  편집 2018/11/30 214
769   일부 김서림 방지제에서 안전기준 초과하는 유해물질 검출  편집 2018/11/29 192
768   온라인 불법유통 및 허위․과대광고 확인하고 구매해야  편집 2018/11/29 188
767   다이어트 패치, 효과 검증 안되고 피부 부작용 발생 우려  편집 2018/11/23 208
766   전기난로 적정온도 사용으로 화재 예방!  편집 2018/11/23 209
765   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관리 강화해야  편집 2018/11/22 204
764   11월~12월 보행자 교통사고 사상자 집중 발생  편집 2018/11/21 203
763   보일러 가동 전 점검으로 중독사고 예방!  편집 2018/11/21 196
762   일회용 면봉 일부 제품, 일반세균·형광증백제 기준 초과 검출  편집 2018/11/07 226
761   카페 등 SNS 판매 영 · 유아 제품 꼼꼼히 살펴보고 구매해...  편집 2018/11/07 219
760   영유아용 카시트, 올바로 장착해야 안전 담보할 수 있어  편집 2018/10/30 228
759   가을 행락철(10~11월) 교통사고 연중 가장 많다!  편집 2018/10/30 229
758   노인 보행자 교통사고, 시장·병원 주변에서 많이 발생  편집 2018/10/30 225
757   가을 수확기 안전수칙 준수로 농기계 사고 예방!  편집 2018/10/30 221
756   행락철 전세버스 교통사고 월 평균 대비 20.2% 증가  편집 2018/10/10 263

1 [2][3][4][5][6][7][8][9][10]..[39]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