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9-08-31 14:26:23, 조회 : 211, 추천 : 0
건너려는 보행자 - 정차 안하는 운전자,운전자 10명 중 9명 양보 안한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무신호 횡단보도에서 보행자가 횡단하려 할 때 운전자가 양보한 경우는 11.3%에 불과했다고 발표했다.

공단에서 수행한 ‘보행자 횡단 안전도 조사’에 따르면, 무신호 횡단보도에서 80회 횡단을 시도하였으나, 보행자의 횡단을 위해 운전자가 정차한 경우는 단 9회인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제한속도가 시속 30km인 도로에서는 보행자의 20.0%가, 시속 50km인 도로에서는 보행자의 2.5%만이 운전자의 양보를 받아 횡단보도를 건널 수 있었다.

특히, 양보를 받지 못한 경우에는 횡단보도에 접근하는 차량이 모두 지나갈 때 까지 기다렸다가 횡단보도를 건너야만 했는데, 이때 횡단까지 소요된 대기시간이 시속 50km 도로는 37.3초, 시속 30km도로는 14.0초로, 시속 50km도로에서 23.3초 더 길었다.

또한 이번 연구에서는 시속 30km 도로의 무신호 횡단보도에서 보행자가 횡단의사를 나타내는 수신호를 했을 때 차량의 감속여부도 함께 조사되었는데, 보행자의 횡단의사 수신호를 한 경우 52.9%의 차량이 감속하였으며, 수신호를 하지 않은 경우는 34.5%의 차량만이 감속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최근 3년간(`16-`18) 발생한 ‘횡단 중 사고’는 총 70,594건으로, 2,853명의 사망자가 발생하여, 전체 차대사람 사망자수 중 60.4%를 차지했다.

정부는 이러한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하여 도로교통법 개정을 통한 ‘보행자 우선제도’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이 제도는 보행자가 도로 횡단을 하고 있을 때 뿐만 아니라, 횡단을 위해 횡단보도 앞에 서있는 때에도 운전자가 일시정지 및 서행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공단은 “보행자가 손을 들어 횡단의사를 표시했음에도 감속조차 안하는 차량이 47.1%가 넘는 다는 점은, 우리나라의 열악한 보행문화를 보여주는 방증”이라고 설명하며, “제한속도가 낮을 때 양보차량의 비율과 대기시간이 긍정적으로  나타난 만큼, 도시부 속도하향 정책이 사망자 감소 뿐만 아니라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전체 805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05   숙박업소 소방시설 미비해 화재에 취약  편집 2019/10/31 53
804   일부 비눗방울 장난감에서 유해 보존제 및 기준 초과 미생물 검...  편집 2019/10/16 105
803   노후 단독주택, 전기안전에 취약해 화재위험 높아  편집 2019/09/23 156
  건너려는 보행자 - 정차 안하는 운전자,운전자 10명 중 9명 양...  편집 2019/08/31 211
801   사업용 화물차, 야간 교통사고 11건당 1명사망  편집 2019/08/13 265
800   중고차, 성능·상태 점검내용과 실제 차량상태가 다른 피해 많아  편집 2019/08/13 268
799   해외직구 전문의약품, 품질·안전성 담보할 수 없어  편집 2019/08/06 277
798   렌터카 교통사고, 여름 휴가철 최다 발생  편집 2019/07/31 298
797   해외직구 배송대행 서비스‘미배송·배송지연’피해 많아  편집 2019/07/31 341
796   8월에 뜨는 슈퍼문, 해수면 상승 주의해야  편집 2019/07/31 276
795   일부 해외직구 분사형 세정제 및 살균제에서 CMIT·MIT 등 검출  편집 2019/07/29 288
794   해파리 쏘임 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9/07/23 311
793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87%가 보행 중 발생  편집 2019/07/23 306
792   ‘탈모’효능 표방 식품·의약품·화장품 분야 허위·과대광고 2,2...  편집 2019/06/28 387
791   빗길 교통사고 32% 증가…사망도 26% 늘어  편집 2019/06/28 375
790   나들이 계절, 외부 활동 시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  편집 2019/06/28 377
789   폭우와 폭염이 잦은 여름, 안전운전 해야!  편집 2019/06/14 417
788   0∼1세 영아, 고데기 화상 사고 빈발  편집 2019/05/31 452
787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9/05/04 530
786   인터넷교육서비스, 6개월 이상 장기계약 피해 많아  편집 2019/04/30 533

1 [2][3][4][5][6][7][8][9][10]..[41]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