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20-07-31 19:46:53, 조회 : 72, 추천 : 0
국제거래 소비자의 10% 이상이 소비자피해 경험


- 물품 직접구매, 해외 숙박 예약 시 피해 경험 많아 -

해외직구 활성화 등으로 해외 물품* 및 서비스 구매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이 최근 1년 이내에 온라인을 통한 국제거래(해외 물품구매·서비스거래) 경험이 있는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이용실태를 조사했다.

해외 물품구매 경험자들은 연 평균 7.1회 해외에서 물품을 구매했는데, 해외 구매의 주요한 이유(복수응답)는 ‘저렴한 가격’(408명, 81.6%)과 ‘국내에서 구하기 어려운 제품의 구매’(342명, 68.4%)였다.

소비자들은 해외에서 구매한 제품의 가격이 국내 가격보다 평균 29.8%(품목별 응답자수 가중 평균) 저렴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1년 이내에 이용한 해외 물품구매 유형(복수응답)으로는 ‘구매대행’이 328명(65.6%)으로 가장 많았으며, ‘직접구매’는 253명(50.6%), ‘배송대행’은 201명(40.2%)으로 조사됐다.

해외 서비스거래 경험자들이 최근 1년 이내에 이용한 서비스(복수응답)를 조사한 결과, 해외 숙박 시설 예약(468명, 93.6%)이 가장 많았고 해외 항공사 항공권 구매(381명, 76.2%), 해외 현지 시설 입장권 구매(250명, 50.0%) 등이 뒤를 이었다.

해외 숙박 시설과 항공권 구매 채널로는 숙박 시설 예약의 91.5%(428명)와 항공권 구매의 66.7%(254명)가 온라인 여행사(OTA) 등 ‘예약 대행 사이트’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 물품구매 경험자 500명 중 58명(11.6%)이 소비자피해를 경험했다고 응답했는데, 이 중 43명(74.1%)이 직접구매 이용 과정에서 피해를 경험해 배송대행이나 구매대행 유형에 비해 피해 경험 소비자가 많았다. 피해 유형(복수응답)으로는 배송지연·오배송·분실 등 ‘배송 관련’(33명, 56.9%) 피해와 ‘제품의 하자 및 불량’(25명, 43.1%) 피해가 많았다.

해외 서비스거래에서는 숙박 시설 예약 경험자(468명) 중 75명(16.0%)이 소비자피해를 경험했다고 응답했는데, ‘결제 전 확인했던 금액보다 더 많은 금액이 결제’(29명, 38.7%)된 경우(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환불불가 상품 예약 취소 시 환불을 해주지 않았다’(28명, 37.3%)는 응답자가 많았는데, 거래 당시의 조건에 따라 취소 시 환불받기 어려운 경우가 있으므로 소비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항공권 구매 경험자(381명) 중 38명(10.0%)도 소비자피해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는데, ‘개인 사정으로 인한 취소 시 과다한 수수료 부과’(21명, 55.3%), ‘일방적인 항공 운항 취소·변경·지연’(16명, 42.1%) 순으로 응답자가 많았다.

한편, 국제거래 과정에서 피해를 경험한 소비자 171명에게 피해 대처 방법(단일응답)을 질문한 결과, 28명(16.4%)이 ‘피해 발생 시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해외 사업자와의 분쟁은 언어·준거법·제도 차이 등으로 이의제기 및 피해 보상이 어려울 수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가 발생한 경우 ‘국제거래 소비자포털(http://crossborder.kca.go.kr)’에서 제공하는 해외 사업자와의 분쟁해결절차 번역본, 이의제기 템플릿 등을 이용해 사업자에게 피해 사실을 알리고, 원만하게 해결되지 않는 경우 상담을 통해 도움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국제거래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소비자들에게 ▲물품 구매 시 배송 트래킹넘버로 배송 상태를 확인할 것, ▲배송 관련 분쟁이 발생할 경우 사진 등의 자료를 갖추어 조속히 사업자에게 피해 사실을 알릴 것, ▲최종 결제 전 수수료 등 추가 비용 적용 여부를 확인할 것, ▲구매 전 해외 사업자의 약관과 취소·환불 관련 거래 조건을 꼼꼼히 살펴볼 것을 요청했다.





                □ 전체 864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64   교통사고 다발 어린이보호구역, 72% 도로 횡단 중 사고  편집 2020/09/14 23
863   본격적인 벌초 시기, 예초기 사고를 조심해야!  편집 2020/09/14 21
862   이륜차 교통사고, 주말 및 야간시간 집중  편집 2020/09/14 20
861   SNS 기반 쇼핑몰 폐업·연락두절 등으로 인한 상품미배송 피해 ...  편집 2020/09/14 21
860    마스크 합동점검 결과 허위·과대광고 446건 적발  편집 2020/09/04 30
859   도로교통공단, 야간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신호운영체계 개선 추...  편집 2020/09/01 32
858   '자동차리스 지원 계약’소비자피해 주의!  편집 2020/09/01 32
857   화장품 구입, 계약해지·청약철회 관련 피해가 가장 많아  편집 2020/08/13 72
856   최근 3년간 여름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13건 발생  편집 2020/07/31 89
855   국내 오픈마켓 내 해외 사업자와의 거래 주의  편집 2020/07/31 77
  국제거래 소비자의 10% 이상이 소비자피해 경험  편집 2020/07/31 72
853   모기·진드기 등 기피제, 온라인 광고 40건 적발  편집 2020/07/23 85
852   개인형 이동수단 교통사고, 절반이 7~10월에 발생  편집 2020/07/23 85
851   음주운전 사망자, 매일 한 명!  편집 2020/07/23 91
850   다수의 향신료 제품, 금속성 이물(쇳가루) 기준 초과  편집 2020/07/23 82
849   상조 결합 상품에 묶인 가전제품은 공짜·사은품 아냐  편집 2020/07/23 82
848   소비자의 70%가 용도·체중에 맞지 않는 구명복을 구입해 사고...  편집 2020/07/16 93
847   물기 많은 여름철 감전사고에 주의해야!  편집 2020/07/14 101
846   빗길 교통사고 18~20시 사이에 가장 많이 발생, 주의!  편집 2020/07/14 97
845   등받이가 경사진 바운서, 요람 등에서 아기를 재우지 말아야  편집 2020/07/14 101

1 [2][3][4][5][6][7][8][9][10]..[44]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