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20-11-30 16:58:15, 조회 : 187, 추천 : 0
콘택트렌즈 오사용·부주의로 인한 부작용 주의해야


- 적합한 렌즈 선택과 올바른 착용・위생관리가 중요 -

안경이 불편하다는 이유로, 또는 미용을 목적으로 콘택트렌즈를 착용하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개인위생에 소홀하거나 착용 시 주의사항을 준수하지 않아 안구 통증 등 부작용이 발생하는 사례가 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최근 3년간(’17~’19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콘택트렌즈 관련 위해정보 총 595건을 분석한 결과, ’19년에 ’18년 대비 63.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20대’가 47.2%(281건)로 가장 많았고, ‘10대’는 22.2%(132건)를 차지했다. 특히, 성년기에 접어드는 만 18세부터 콘택트렌즈로 인한 위해사례가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콘택트렌즈 관련 위해사례의 대부분(572건, 96.2%)은 눈에 맞지 않는 렌즈 선택, 장시간 착용, 무리한 렌즈 제거 등 소비자의 오사용이나 부주의에 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크기 및 곡률반경이 착용자에게 적합하지 않는 렌즈 선택, 렌즈의 관리·소독 미흡, 장시간 착용 등 ‘착용으로 인한 부작용’이 46.9%(279건)로 가장 많았고, 렌즈가 빠지지 않거나(26.4%, 157건), 찢어진 사례(14.5%, 86건)가 뒤를 이었다.

콘택트렌즈의 잘못된 착용으로 인한 부작용은 심한 경우 실명까지 이어질 수 있으므로 구매하기 전에 안과전문의의 진단을 통해 개인에게 맞는 렌즈를 선택하고, 사용 시 권장착용시간 및 렌즈 관리·소독방법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

렌즈가 빠지지 않거나, 무리하게 제거하다 찢어지는 사례는 주로 건조한 환경에서 착용하거나 산소 투과율이 높지 않은 미용컬러렌즈 등을 장시간 착용해 각막에 산소공급이 충분하지 않을 경우에 발생한다.

무리하게 렌즈를 제거하다 입은 안구 찰과상을 그대로 방치하면 통증이 심할 뿐만 아니라 상처를 통해 감염의 우려가 있으므로 손으로 비비거나 만지지 말고 안과전문의의 진단을 받아야 한다.

또한 안구가 건조해져 렌즈가 빠지지 않는 경우에는 식염수나 인공누액 점안 1~2분 후에 눈을 천천히 깜박여 콘택트렌즈의 움직임이 느껴질 때 제거하는 것이 좋다.

콘택트렌즈는 각막에 렌즈가 직접 접촉되기 때문에 위생관리에 소홀할 경우 안구를 통한 세균 감염 우려가 높다. 따라서, 감염 예방을 위해 올바른 위생 습관을 기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대한안과학회, 대한안과의사회, 한국콘택트렌즈학회와 함께 콘택트렌즈를 착용하는 소비자의 안구 감염 및 부작용 예방을 위해 올바른 위생 습관의 중요성과 구매·착용·관리 방법에 대한 안전정보를 제작해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비자들에게 ▲콘택트렌즈 구매 시에 안과전문의 처방을 받아 구매하고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을 것, ▲권장착용시간을 준수할 것, ▲주기적으로 렌즈를 소독하는 등 위생관리를 철저히 할 것, ▲통증·부작용 발생 시 즉시 안과 진료를 받을 것 등을 당부했다.





                □ 전체 884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84   손소독제 사용 중 눈에 튀는 사고 주의해야  편집 2021/03/31 19
883   흙먼지털이 시설에 설치된 공기분사기에 대한 안전관리 강화해야  편집 2021/03/31 23
882   라이브커머스, 거짓‧과장 광고로 인한 소비자피해 우려  편집 2021/03/26 27
881   자동차 재생에어백 운전자 안전 위협  편집 2021/03/26 27
880   무단횡단 경험 전년 대비 10% 증가  편집 2021/02/28 49
879   차량 탑승자 중 15%, 안전띠 착용 안한다  편집 2021/02/28 48
878   2020년 해외리콜 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 결과  편집 2021/02/28 49
877   일부 차량용 에어매트리스에서 유해물질 검출돼  편집 2021/02/28 49
876   대설·한파에 노면 미끄러짐 교통사고 주의해야  편집 2021/01/21 131
875   건물 주차장 차량 진출입로, 시각장애인 사고 위험 ...  편집 2021/01/21 118
874   렌터카 이용 중 와이퍼, 라이트 등 안전 관련 차량 고장률 높고...  편집 2021/01/21 128
873   가구 소비자피해 2건 중 1건은 온라인 구입 제품  편집 2020/12/31 147
872   해외 쇼핑몰에서 배송대행지로 배송 중 분실·도난 주의  편집 2020/11/30 187
  콘택트렌즈 오사용·부주의로 인한 부작용 주의해야  편집 2020/11/30 187
870   가스보일러 가동 전, 철저히 점검해야 !  편집 2020/11/28 236
869   전기난로(장판) 화재는 부주의가 가장 큰 원인!  편집 2020/11/28 186
868   가을 등산, 안전수칙 준수로 안전산행!  편집 2020/10/21 227
867   반려동물과 차량 동승 시 주의해야!  편집 2020/10/21 209
866   음주 교통사고, 추석 이틀 전 1.5배 많아!  편집 2020/09/29 266
865   추석 연휴 교통사고 연휴 시작 전날 가장 많이 발생  편집 2020/09/29 240

1 [2][3][4][5][6][7][8][9][10]..[45]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