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06-01 19:28:59, 조회 : 33, 추천 : 0
무좀약 등, 안약으로 오인해 눈에 넣는 사고 주의


- 용기 형태 유사해 시력 좋지 않은 50대 이상 고령층에서 다발 -

최근 시력교정 등 안과수술이 보편화되고 미세먼지와 스마트폰 사용으로 안구건조증 환자가 늘면서 안약 사용이 증가하고 있다.

한편, 안약과 유사한 형태의 다른 의약품이나 생활화학제품을 안약으로 오인하고 눈에 넣어 결막염, 화상 등 안구손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최근 3년간(2015년~2017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안약 오인 점안사고는 총 133건에 이른다.

오인 품목은 ‘무좀약’이 41.4%(55건)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순간접착제’ 17.3%(23건), ‘전자담배 니코틴액’ 14.3%(19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 제품은 눈에 들어갈 경우 자극감, 결막충혈이 발생하거나 심한 경우 시력 저하 또는 이차 감염을 유발할 수 있다.

연령별로는 ‘60대’ 26.3%(35건), ‘50대’ 20.3%(27건), ‘70대 이상’ 13.5%(18건) 등의 순으로, 50대 이상 고령층이 전체의 60.1%를 차지했다.

연령대별로 다발 오인품목에 차이를 보였는데, ‘20대~30대’에서는 전자담배 니코틴액이 가장 많은 반면, ‘40대 이상’에서는 무좀약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나 연령대별 해당 제품의 접촉빈도와 관련된 것으로 분석됐다.

발생시기를 확인할 수 있는 131건을 분석한 결과, 미세먼지가 많고 건조한 3월부터 증가하기 시작해 ‘여름(6~8월)’이 전체의 35.1%(46건)로 가장 많았다.

무좀약, 순간접착제, 전자담배 니코틴액 등 주요 오인품목* 10종의 용기 형상을 확인한 결과, 용기 형태 및 크기, 입구, 개봉방식, 내용물의 색상 등이 안약과 유사했다. 또한, 제품에 표시된 글자 크기가 대체로 작아 시력이 좋지 않은 고령자, 안과수술 환자들이 오인 사용할 우려가 있었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분석 결과를 토대로 안약 오인 점안사고 예방을 위해 ▲의약품은 원래의 용기와 종이상자에 그대로 넣어 생활화학제품과 분리 보관할 것 ▲사용 전 반드시 제품명을 확인할 것 ▲저시력 환자가 안약을 사용할 때는 보호자의 도움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눈에 잘못 넣었을 때는 즉시 물이나 식염수 등으로 씻어낸 후 해당 제품을 가지고 병원을 방문해 눈의 손상유무를 확인해야 한다고 밝혔다.





                □ 전체 746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46   의료기기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에 속지 말아야  편집 2018/08/17 9
745   물놀이 사고…음주수영은 50대 이상, 수영미숙은 10대가 가장 ...  편집 2018/08/08 16
744   해수욕장 5곳 중 1곳, 안전요원·동력 구조장비 없어  편집 2018/08/06 21
743   여름 휴가철(7~8월) 렌터카 교통사고 증가!  편집 2018/07/31 22
742   집앞도로에서 하루 2.5명 목숨 잃어…  편집 2018/07/31 17
741   어린이 화상사고, 가정 내 주방에서 많이 발생해  편집 2018/07/31 22
740   휴대용 선풍기 폭발사고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46
739   연일 지속되는 폭염, 물놀이 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8/07/20 38
738   닭요리 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35
737   초등학생 사용 리코더 위생상태 불량! 관리강화 필요  편집 2018/07/20 37
736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대부분 보행 중 발생  편집 2018/07/16 39
735   여름 장마철, 빗길 교통사고 사망자 집중 발생  편집 2018/06/27 71
734   선글라스 해외직구 시 유명 브랜드 사칭 소비자피해 주의  편집 2018/06/27 70
733   물기와 습기 많은 여름 감전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8/06/25 91
732   최근 5년간 자전거 교통사고 오후 4~6시에 많이 발생  편집 2018/06/25 90
731   스크린야구장, 안전사고 위험 높고 화재에도 취약  편집 2018/06/25 206
730   해외직구 소비자피해 사례 및 상담 매뉴얼 배포  편집 2018/06/12 62
729   여름철 집중호우 ‘농기계 침수 피해 예방 철저’  편집 2018/06/12 57
728   여름 산행 한낮 더위는 피해서 쉬엄쉬엄  편집 2018/06/12 66
727   폭염 시 외출이나 야외활동 자제해야  편집 2018/06/04 49

1 [2][3][4][5][6][7][8][9][10]..[38]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