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08-08 16:50:19, 조회 : 15, 추천 : 0
물놀이 사고…음주수영은 50대 이상, 수영미숙은 10대가 가장 많아


행정안전부는 광복절 전후로 여름휴가가 막바지에 이르면서 계곡과 해수욕장 등에서 물놀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요청하였다.

최근 5년간(‘13~’17) 여름철(6월~8월)에 발생한 물놀이 인명피해는 총 169명이며, 8월에만 81명(48%)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였다.

연령별로는 50대 이상이 47명(28%)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는 10대가 44명(26%), 20대가 34명(20%)이다.

원인별로는 수영미숙 53건(31%), 안전부주의 44건(26%), 음주수영이 26명(15%) 등 인명피해가 발생하였다.

발생 원인을 자세히 보면 음주수영은 20대 이후부터 발생하기 시작해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사고 발생도 많아진다. 또한, 수영미숙은 10대 이하에서 26명(49%)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어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안전한 물놀이를 위한 안전수칙은 다음과 같은데 음주는 주의력과 판단력을 저하시키고 신체 반응 속도를 떨어뜨려 물속에서 더욱 위험해질 수 있어 음주 후에는 절대 물에 들어가지 않도록 하고, 식사 직후에도 물놀이를 피하는 것이 좋다.

어린이는 위기 상황에 대처하는 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반드시 보호자와 함께하고, 안전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곳에서 물놀이 하도록 한다.

특히, 하천이나 강, 계곡은 해수욕장에 비해 다양한 위험요인이 상존하기 때문에 주변에 위험요소가 없는지 확인한다.

행정안전부 예방안전과는 “해마다 음주수영과 수영미숙으로 인한 물놀이 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라며, “음주 후 물놀이를 금하고 자신의 수영실력을 과신한 무모한 행동은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하였다.





                □ 전체 746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46   의료기기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에 속지 말아야  편집 2018/08/17 9
  물놀이 사고…음주수영은 50대 이상, 수영미숙은 10대가 가장 ...  편집 2018/08/08 15
744   해수욕장 5곳 중 1곳, 안전요원·동력 구조장비 없어  편집 2018/08/06 20
743   여름 휴가철(7~8월) 렌터카 교통사고 증가!  편집 2018/07/31 21
742   집앞도로에서 하루 2.5명 목숨 잃어…  편집 2018/07/31 17
741   어린이 화상사고, 가정 내 주방에서 많이 발생해  편집 2018/07/31 21
740   휴대용 선풍기 폭발사고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46
739   연일 지속되는 폭염, 물놀이 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8/07/20 38
738   닭요리 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해야  편집 2018/07/20 35
737   초등학생 사용 리코더 위생상태 불량! 관리강화 필요  편집 2018/07/20 36
736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 대부분 보행 중 발생  편집 2018/07/16 38
735   여름 장마철, 빗길 교통사고 사망자 집중 발생  편집 2018/06/27 71
734   선글라스 해외직구 시 유명 브랜드 사칭 소비자피해 주의  편집 2018/06/27 69
733   물기와 습기 많은 여름 감전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8/06/25 91
732   최근 5년간 자전거 교통사고 오후 4~6시에 많이 발생  편집 2018/06/25 90
731   스크린야구장, 안전사고 위험 높고 화재에도 취약  편집 2018/06/25 206
730   해외직구 소비자피해 사례 및 상담 매뉴얼 배포  편집 2018/06/12 62
729   여름철 집중호우 ‘농기계 침수 피해 예방 철저’  편집 2018/06/12 56
728   여름 산행 한낮 더위는 피해서 쉬엄쉬엄  편집 2018/06/12 66
727   폭염 시 외출이나 야외활동 자제해야  편집 2018/06/04 48

1 [2][3][4][5][6][7][8][9][10]..[38]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