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08-27 16:06:24, 조회 : 164, 추천 : 0
카트체험장 안전관리 미흡하고 사고위험 높아


운전면허 없이 레이싱을 체험할 수 있어 관광지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카트체험장의 안전관리가 미흡해 개선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한국소비자원이 전국(서울·경기·강원·충남·경북·전남·제주) 카트체험장 20개소에 대한 현장 실태조사 결과로 밝혀졌다.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13.1.1.~’18.5.31.)된 카트 관련 위해사례는 총 35건이며, ‘사망’(5건:해외 발생 위해사례), ‘골절’(2건) 등 심각한 안전사고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이에 전국에 설치된 카트체험장을 대상으로 안전실태를 조사한 결과, 20개소 중 19개소(95.0%)는 카트 속도기준(30km/h이하) 초과, 18개소(90.0%)는 주행로 외곽 방호벽 결속 불량, 5개소(25.0%)는 주행로가 깨져있거나 갈라져 있는 등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았다.

또한, 12개소(60.0%)는 카트 주행 중 충돌·전복 사고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안전벨트가 설치되어 있지 않았고, 19개소(95.0%)는 카트 바퀴 등에 안전덮개가 없어 사망 등 심각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았다. 그러나 국내에는 관련 안전장비 구비, 이용자 안전교육 실시 등의 규정이 없어 개선이 필요하다.

「관광진흥법 시행규칙」에서는 30km/h 이하로 주행로를 주행하는 카트 및 카트체험장만 안전성검사 대상 유기기구·시설로 분류하고 있어 카트 속도가 30km/h 이상인 경우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더 높아짐에도 유원시설업으로 허가 받지 않아도 되는 문제점이 있다.

실제로 조사대상 20개 체험장은 대부분 카트 속도가 30km/h 이상으로 전업체가 유원시설업으로 등록되어 있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카트체험장을 임야 등에 설치하고 「관광진흥법」외 다른 법으로 인허가를 취득하는 경우에도 유원시설업 허가를 받지 않고 운영할 수 있어 제도적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방안 마련이 시급하다.

한편, 육상레저스포츠시설 안전 등의 내용을 포함한 법안(「레저스포츠 진흥 및 안전에 관한 법률안」, 한선교의원 대표발의, ’16.10.26.)이 발의됐으나 현재 국회에 계류 중으로 소비자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조속한 국회통과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문화체육관광부에 ▲카트·카트체험장 안전 관리·감독 강화 ▲카트·카트체험장 관련 안전기준 강화 ▲육상레저스포츠 관련 법규 마련을 요청할 계획이다.





                □ 전체 787 개 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87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사고 조심해야!  편집 2019/05/04 75
786   인터넷교육서비스, 6개월 이상 장기계약 피해 많아  편집 2019/04/30 75
785   시중 유통 일부 일산화탄소경보기 성능 미흡해  편집 2019/04/18 101
784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사고, 보호자 주의 필요  편집 2019/04/18 101
783   4월 고속도로 졸음운전 사고위험 큰 폭 증가!  편집 2019/04/06 138
782   주식투자정보서비스, 소비자 피해 4배 이상 급증  편집 2019/04/06 137
781   안전 위험요인 집중 신고기간 (4.1.~5.31.) 운영  편집 2019/04/02 147
780   2018년 소비자 위해 `가구' 관련 위해신고 급증  편집 2019/04/01 153
779   2018년 국제거래 소비자상담 전년 대비 41.3% 증가  편집 2019/03/30 172
778   사업용 버스 11대 중 1대 매년 사고 낸다!  편집 2019/03/30 172
777   3월 음주운전 사망자 연중 최다!  편집 2019/03/27 179
776   전자상거래로 구입한 가구, 소비자 피해 급증  편집 2019/03/27 160
775   노인요양시설 내 대형가전 전기화재 위험 상존해  편집 2019/03/07 216
774   한국교통안전공단, 2018년 전좌석 안전띠 착용률 발표  편집 2019/03/07 212
773   건조한 봄철, 논두렁 태우지 말아야  편집 2019/03/07 213
772   봄철,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발생 주의해야!  편집 2019/03/05 231
771   가정 내 운동기구로 인한 어린이 안전사고 다발  편집 2019/02/28 256
770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온라인 유통 많아  편집 2018/11/30 370
769   일부 김서림 방지제에서 안전기준 초과하는 유해물질 검출  편집 2018/11/29 346
768   온라인 불법유통 및 허위․과대광고 확인하고 구매해야  편집 2018/11/29 351

1 [2][3][4][5][6][7][8][9][10]..[40]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