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11-07 18:45:07, 조회 : 80, 추천 : 0
의류·신발 등 전자상거래 주문제작 상품 소비자피해 주의


- 주문제작을 이유로 소비자의 정당한 청약철회 거부 -

시공간에 제약받지 않고 맞춤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전자상거래 주문제작이 늘고 있다. 그러나 주문과 다르게 제작되거나, 품질이 불량함에도 주문제작을 이유로 소비자의 정당한 청약철회를 거부하는 사례가 빈발해 소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최근 약 3년간(2016.1.1.~2018.8.31.) ‘전자상거래 주문제작 상품’ 관련 피해구제 신청건수는 총 291건으로, 매년 지속적으로 접수되고 있다.

피해유형별로는 단순변심에 의한 ‘청약철회 거부’가 37.8%(110건)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색상 및 디자인, 사이즈 등이 주문한 대로 제작되지 않은 ‘계약 불완전이행’ 35.1%(102건), ‘품질불량’ 13.4%(39건), ‘배송지연’ 7.2%(21건) 등으로 나타났다.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전자상거래법)에 따라 단순변심의 경우에도 상품을 받은 날로부터 7일 이내에는 청약철회가 가능하다.

다만 아래 3가지 요건을 모두 충족하는 경우에는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는데 청약철회 제한 요건은 전자상거래법 제17조 제2항 제6호 및 동법 시행령 제21조에 따라 소비자의 주문에 따라 개별적으로 생산되는 재화등 또는 이와 유사한 재화등에 대하여 주문자만을 위하여 별도로 제작 및 구성되는 점이 명확한 경우와 청약철회등을 인정하는 경우 통신판매업자에게 회복할 수 없는 중대한 피해가 예상되는 경우(재판매가 불가할 경우) 사전에 해당 거래에 대하여 별도로 그 사실을 고지하고 소비자의 서면(전자문서 포함)에 의한 동의를 받은 경우이다.

그러나 단순변심에 의한 청약철회가 거부된 110건 모두 전자상거래법상 청약철회가 제한되는 주문제작 상품으로 볼 수 없음에도 사업자는 ‘주문제작’을 이유로 이를 거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주문한 대로 상품이 제작되지 않거나 품질이 불량한 경우, 전자상거래법 제17조 제3항의 “재화등의 내용이 표시·광고의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 해당되어 청약철회가 가능하나, 141건의 사례에서 사업자는 ‘주문제작’, ‘1:1오더’ 등을 이유로 이를 거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들이 주문제작을 의뢰한 품목은 ‘의류’가 45.4%(132건)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신발’ 35.7%(104건), 반지·귀걸이 등 ‘액세서리’ 15.1%(44건), ‘가방’ 3.8%(11건)의 순이었다.

성별로 보면 ‘여성’이 ‘남성’보다 약 3배 많았고, 연령별로는 ‘30대’ 여성 36.3%(98건), ‘20대’ 여성 18.9%(51건), ‘40대’ 여성 15.6%(42건) 등의 순이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주문제작 상품은 청약철회가 제한될 수 있으므로 신중하게 구매를 결정할 것 ▲청약철회를 부당하게 제한하는 쇼핑몰은 가급적 이용하지 말 것 ▲계약내용 관련 증빙자료를 반드시 보관할 것 ▲대금은 가급적 신용카드로 할부 결제할 것 ▲현금 결제 시 ‘에스크로’ 또는 ‘소비자피해보상보험’이 가입된 쇼핑몰을 이용할 것을 당부했다.





                □ 전체 480 개 등록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80 일반   성별과 맞지 않는 복장 고궁 무료관람 제외는 차별  편집 2019/05/14 10
479 일반   온라인에서 구입해 선물한 이모티콘, 다운로드 하지 않았다면 구매자가 청약철회 가능  편집 2019/05/07 20
478 일반   인권위, 아동․청소년기 정신건강과 인권증진 대책 권고  편집 2019/05/07 19
477 일반   출산 후 60일 지나 양육수당 신청했더라도 아이 출생일로 소급해 모두 지급해야  편집 2019/05/04 20
476 일반   방통위, 아이디 불법거래 집중 단속  편집 2019/05/04 21
475 일반   전어는 7월 15일까지, 주꾸미는 8월 31일까지 금어기 시행  편집 2019/04/30 18
474 일반   공무원·교원의 전면적 정치적 자유 제한은 인권침해  편집 2019/04/30 19
473 일반   재정신청사건 관련 서류·증거물 열람복사 허용 해야  편집 2019/04/30 19
472 일반   에어컨 사전 구매 및 점검으로 설치·수리 지연 예방 필요  편집 2019/04/30 19
471 일반   고속도로 '화물차 안전기준 위반' 도 안전신문고로 신고가능  편집 2019/04/30 21
470 일반   내년부터 노인 일자리 참여, 거주지 외에 있을 때는 인터넷으로 신청가능  편집 2019/04/30 21
469 일반   보호자 공인인증만으로 자녀 의약품 투약내역 조회 가능  편집 2019/04/30 20
468 일반   2019년 3월 ‘공기청정기‘, ‘에어컨‘ 소비자불만 증가  편집 2019/04/18 20
467 일반    청각장애인에 렌트카 대여 거부는 차별  편집 2019/04/18 19
466 일반   경찰 미성년자 조사 시 보호자 연락 등 특별한 주의 필요  편집 2019/04/18 21
465 일반   군종법사 특정 종단만 선발하는 관행 개선권고  편집 2019/04/06 26
464 일반   미성년자 건강보험료 납부의무 폐지해야  편집 2019/04/01 35
463 일반   ‘2019 내 나라 여행박람회’ 개최  편집 2019/04/01 33
462 일반   점자 신분증 발급대상 모든 시각장애인으로 확대해야  편집 2019/04/01 33
461 일반   봄철, 가족과 나를 위한 선물, 공기청정화(花)!  편집 2019/03/30 46

1 [2][3][4][5][6][7][8][9][10]..[24]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