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편집 님의 글입니다. 2018-10-10 18:28:06, 조회 : 69, 추천 : 0
P2P 금융 피해, 유령 상품을 통한 허위 대출 가장 많아


P2P(Peer to Peer) 금융이란 은행이나 금융기관을 거치지 않고 P2P 플랫폼(중개업체)을 통해 다수의 차입자와 투자자를 연결하는 금융거래 서비스를 말하는데 권익위원회가 최근 P2P 피해 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지난 2015년부터 올해 8월까지 민원정보분석시스템에 수집된 ‘P2P 금융’ 관련 민원 3,155건의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P2P 금융 관련 민원 중 ‘대출 피해’가 많아 투자자 보호와 건전한 시장질서 마련을 위한 법률 제정 등 적극적인 조치가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이후 핀테크(금융기술) 산업 중 하나로 성장한 P2P 금융은 관련 제도가 제대로 정비되지 않은 상황에서 시장이 급격히 커지면서 2018년 들어 금융사고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고, 관련 민원도 전년도 동기간 대비 87배 증가(’17.8월 59건 → ’18.8월 2,959건)하였다.

민원 유형별로는 ‘P2P 대출 피해’ 관련 내용이 94.8%(2,990건)로 대부분이며, ‘법령·규정 등에 대한 질의’ 3.6%(113건), ‘P2P 정책 및 제도개선 건의’ 1.6%(52건)의 순이다.

민원의 구체적인 유형을 보면 유령 상품을 내세우거나 차입자와 공모하여 모집된 투자금을 빼돌리는 허위 대출이 58.2%(1,740건)로 가장 많았고, 부실 대출과 업체 부도 등에 따른 투자금 회수 지연이 25.8%(770건)로 뒤를 이었다.
  
이 외 금융당국에 등록하지 않고 영업하는 무등록 업체의 불법 영업 피해(8.3%, 248건), 대출자가 아닌 제3자에게 투자금을 지급하거나 원래 투자상품 대출 외 다른 용도로 자금을 횡령한 경우(6.0%, 180건) 등이 있었다.

특히 P2P 대출 피해 민원인의 연령은 30대(42.0%), 40대(32.6%)가 가장 많고, 20∼40세대가 전체의 84.6%를 차지했다. 이는 인터넷을 활용하고, 소액 투자가 가능한 P2P 금융의 특성상 비교적 젊은 층에서 집중적으로 피해가 발생된 것으로 분석된다.
  
P2P 대출 피해 민원 외에도 P2P 플랫폼을 직접 규제하는 법령이 없어 관련 규정이 명확하지 않은 상황에 따른 <법령·규정에 대한 질의(113건)>와 <P2P 금융 정책 등에 대한 개선 건의(52건)>도 다수 접수됐다.
  
영업행위, P2P 대출업체 및 투자법인 설립 등에 대한 질의가 많았으며, 정책·제도개선 건의로는 건전한 P2P 시장질서 조성을 위한 입법 요구와 실효성 있는 투자자 보호 장치 도입 등이 있었다.
  
그리고 현재 관련 법령이 없는 상황일지라도 가능한 정책수단을 활용하여 투자자 구제 및 보호 대책을 보다 강화하는 등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대응을 요구하는 민원도 상당수 있었다.

국민권익위 안준호 권익개선정책국장은 “향후에도 P2P 피해 민원이 또다시 증가할 우려가 있다”며 “기관간 협업을 통해 불건전 영업행위 및 신종사기 등에 신속히 대응하는 것이 필요하며, 투자자들도 민원 사례와 피해 유형을 참고하여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 전체 480 개 등록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80 일반   성별과 맞지 않는 복장 고궁 무료관람 제외는 차별  편집 2019/05/14 11
479 일반   온라인에서 구입해 선물한 이모티콘, 다운로드 하지 않았다면 구매자가 청약철회 가능  편집 2019/05/07 24
478 일반   인권위, 아동․청소년기 정신건강과 인권증진 대책 권고  편집 2019/05/07 21
477 일반   출산 후 60일 지나 양육수당 신청했더라도 아이 출생일로 소급해 모두 지급해야  편집 2019/05/04 23
476 일반   방통위, 아이디 불법거래 집중 단속  편집 2019/05/04 23
475 일반   전어는 7월 15일까지, 주꾸미는 8월 31일까지 금어기 시행  편집 2019/04/30 21
474 일반   공무원·교원의 전면적 정치적 자유 제한은 인권침해  편집 2019/04/30 22
473 일반   재정신청사건 관련 서류·증거물 열람복사 허용 해야  편집 2019/04/30 21
472 일반   에어컨 사전 구매 및 점검으로 설치·수리 지연 예방 필요  편집 2019/04/30 22
471 일반   고속도로 '화물차 안전기준 위반' 도 안전신문고로 신고가능  편집 2019/04/30 25
470 일반   내년부터 노인 일자리 참여, 거주지 외에 있을 때는 인터넷으로 신청가능  편집 2019/04/30 23
469 일반   보호자 공인인증만으로 자녀 의약품 투약내역 조회 가능  편집 2019/04/30 21
468 일반   2019년 3월 ‘공기청정기‘, ‘에어컨‘ 소비자불만 증가  편집 2019/04/18 21
467 일반    청각장애인에 렌트카 대여 거부는 차별  편집 2019/04/18 20
466 일반   경찰 미성년자 조사 시 보호자 연락 등 특별한 주의 필요  편집 2019/04/18 21
465 일반   군종법사 특정 종단만 선발하는 관행 개선권고  편집 2019/04/06 26
464 일반   미성년자 건강보험료 납부의무 폐지해야  편집 2019/04/01 35
463 일반   ‘2019 내 나라 여행박람회’ 개최  편집 2019/04/01 33
462 일반   점자 신분증 발급대상 모든 시각장애인으로 확대해야  편집 2019/04/01 33
461 일반   봄철, 가족과 나를 위한 선물, 공기청정화(花)!  편집 2019/03/30 47

1 [2][3][4][5][6][7][8][9][10]..[24] [다음 10개]